본문 바로가기
이상과 현실/현실

비밀번호 변경

by donit2022 2022. 2. 3.

10년 정도 비밀번호를 한가지로 통일해서 사용했는데

이제 그만 써야한다.

 

너무 여러 웹사이트에서 노출되어서 안전하지 않기 때문이다.

 

 

언젠가 연인에게 이별을 통보하고,

여전히 나를 사랑해주는 이에게 이별을 고한 나에게

반성하라는 의미로 나쁜놈이란 뜻의 비밀번호를 사용했었다.

 

아무에게도 말하지 않았었는데

오늘 이곳에서 처음 밝히다니 희한한 일이다.

 

비밀번호는 나에게만 의미가 있는 조합으로 만들어서 쓰고 있었는데

나쁜놈 이후에 만든 비밀번호는 영원히 사용할 줄 알았다.

 

사실 내게는 영원히 사용해도 변하지 않을 그런 의미이기는 한데

이제는 너무 여러 곳에 노출되어 버려서

실제로 사용이 불가능한 지경에 이르렀다.

 

그러나,

새로운 의미를 찾을 수가 없는 나는

벌써 몇 달 째 비밀번호 조합을 만들지 못하고 있다.

 

별 의미 없는 비밀번호라도 만들어야 할텐데

너무 어렵다.

'이상과 현실 > 현실'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날아간 하루  (0) 2022.02.18
곰표 팝콘, 말표 흑맥주  (0) 2022.02.12
비밀번호 변경  (0) 2022.02.03
듀오백 의자 폐기  (0) 2022.02.02
친구를 만났다  (0) 2022.02.01
불닭맥주-술 한잔  (0) 2022.01.29

댓글0